연예

'Dr.브레인' 해외 호평 화제!

URL복사

전세계를 사로잡은 독창적 장르와 미장센

 

아시아통신 최태문 기자 | Apple TV+ 최초의 한국어 오리지널 시리즈 ‘Dr.브레인’의 감각적인 연출과 신선한 스토리에 대해 전세계 뜨거운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Dr.브레인’은 가족이 미스터리한 사고의 피해자가 되어 끔찍한 비극을 겪게 되는 천재 뇌과학자 ‘고세원’(이선균)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 SF 스릴러다.


신선한 발상과 예상을 뛰어넘는 전개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Dr.브레인'은 여러 장르를 자유자재로 오가는 연출과 시선을 압도하는 미장센으로 전세계로부터 뜨거운 호평과 찬사를 받고 있다.


미국의 유력 매체인 뉴욕 타임스(The New York Times)는 "차분하게 서스펜스를 쌓아가는 드라마. 일관성 있는 서사와 충격적인 반전을 통해 고급스러우면서도 흡인력 있는 장르적 재미를 제공한다."라는 극찬을 남겼으며, 대표적인 영화 평론 사이트 로저 에버트(Roger Ebert)에서는 "당신의 머리를 뒤흔들 미친 하이브리드 장르. 김지운 감독은 뛰어난 안목과 자신감 있는 연출로 장르의 변화 속에서도 페이스를 잃지 않는다."는 평과 함께 김지운 감독의 뛰어난 연출력을 강조해 눈길을 끈다.


이 밖에도 "범죄 스릴러, SF, 가족 드라마를 모두 아우르는 장르를 초월한 작품"(THE VERGE), "고요하지만 강렬한 서스펜스를 생산한다. 김지운 감독 그가 연출한 '장화, 홍련'에 버금가는 걸작이다."(Stuttgarter Zeitung) 등 뜨거운 반응이 쏟아지고 있어 ‘Dr.브레인’의 글로벌한 화제성을 실감케 한다.


또한, "'Dr.브레인'이 선사하는 기괴한 꿈의 풍경은 당신의 뇌리에 박힐 것이다."(Cult of Mac), "괴상하고 강렬한 에너지! 뇌 동기화 이후 '세원' 앞에 펼쳐지는 악몽의 장면들은 여지없이 인상적이다."(Vulture), "감각적인 이미지와 영리한 스토리로 강력한 스릴을 선사한다."(Paste Magazine) 등 'Dr.브레인'의 창의적인 미장센을 향한 뜨거운 반응도 끊이지 않고 있다.


여기에 "흠잡을 데 없이 잘 만들어진 이 드라마는 감동적이면서도 잔혹하다."(SFGATE), "'Dr.브레인'에서 가장 흥미로운 지점은 캐릭터들이 마주하고 있는 인물이 현실 세계의 인물인지 뇌 동기화를 통한 꿈속의 인물인지 명확히 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또한 현 사회에 던지는 질문이기도 한 기술 발전에서의 윤리적인 딜레마를 다루기도 한다."(Bullet News) 등 탄탄한 스토리에도 호평이 더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처럼 전세계가 극찬하는 높은 완성도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Dr.브레인'은 공개를 앞둔 세 편의 에피소드를 통해 더욱 흥미로운 전개를 펼칠 예정이다.


홍작가의 동명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SF 스릴러로, 김지운 감독과 이선균, 이유영, 박희순, 서지혜, 이재원의 탄탄한 캐스팅 라인이 더해진 Apple TV+ 한국어 첫 오리지널 시리즈 ‘Dr.브레인’은 한국을 비롯 100개 이상의 국가에서 Apple TV+를 통해 공개되었다. ‘Dr.브레인’은 총 6편의 에피소드로, 11월 25일 에피소드 4가 공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