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말(言)의 힘

URL복사

 


“작은 시골 천주교회의 주일 미사에서 신부를 돕고 있던 한 소년이 있
었습니다. 그런데 실수로 제단의 성찬으로 사용할 포도주 그릇을 떨어
뜨렸습니다. 신부는 즉시 소년의 빰을 치며 소리를 질렀습니다.
‘썩 물러가! 다시는 제단 앞에 오지마!’
이 소년은 그 이후 교회를 떠났습니다. 그리고 커서는 유고슬라비아의
공산주의 독재자 티토 대통령이 되었습니다.”

박원규 저(著) 《명작인생》 (요단, 243쪽)중에 나오는 구절입니다.

 

 

유대인들은 말하기 전에 세 황금 문을 지나게 하라고 합니다.
“나의 말은 진실한가?” “나의 말은 꼭 필요한 말인가?” “나의 말은
친절한가?”

 

 

따듯한 말, 긍정의 말, 감사의 말, 칭찬과 격려의 말, 축복의 말,믿
음의 말, 소망의 말, 살리는 말은 그 말을 듣는 사람의 인생을 위대하게
만듭니다.

 

 

“반면 다른 큰 도시의 천주교회에서 미사를 돕던 한 소년이 성찬용 포
도주 그릇을 떨어뜨렸습니다. 순간 소년은 당황하여 어찌할 바를 몰랐
습니다. 신부는 곧 이해와 동정이 어린 사랑의 눈으로 그를 바라보며
조용히 속삭여 주었습니다. ‘네가 앞으로 훌륭한 신부가 되겠구나!’
신부의 축복의 말대로 이 소년은 자라나서 유명한 대주교 홀톤 쉰이 되
었습니다.” (243쪽)

 

 

성경 말에 대해 수없이 교훈합니다.
“누구든지 스스로 경건하다 생각하며 자기 혀를 재갈 물리지 아니하고
자기 마음을 속이면 이 사람의 경건은 헛것이라.” (약1:26)

 

 

말이 곧 영성이라는 것입니다. 아름다운 말,사람을 살리는 말은 단순한
인격을 떠나서 그 사람의 영성을 표현한 것입니다. <경건 메일>

 

아시아통신 김광부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