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염태영 최고위원 후보 부동산 3법 통과를 둘러싼 당 내 비판에 대해 날카롭게 대립각 세워

등록일 2020년07월31일 07시32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호 2번 염태영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후보(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대표회장, 수원시장)가 부동산 3법 통과를 둘러싸고 당 일각에서 제기된 비판에 대해 반박하고 더불어민주당의 부동산 3법 입법에 대한 일련의 진행과정에 대해 강한 지지를 표명했다.

 

염태영 후보는 30일 염태영 페이스북을 통해 노웅래 후보의 30일 오전 인터뷰 기사를 링크한 후 “정치란 국민과의 약속을 이해하는 과정입니다. 우리 당은 국민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움직이고 있다.”고 언급한 후 “부동산 가격폭등을 막기 위해 부동산 3법을 제정하고 빠른 입법처리를 진행하는 것이 다수결의 폭력입니까?”라고 주장했다.

 

이어 염 후보는 “선거과정에서 국민들에게 내놓은 약속을 지키는 것이 정치인의 역할”이라면서 “우리가 이루어야 할 협치는 그릇된 몽니를 받아주고 사익을 추구하는 부동산 투기론자들의 말에 끌려가는 것이 아니다.”라고 이야기하며 “국민들의 뜻을 헤아리고 법과 제도를 만들어 책임을 지는 것이 진정한 협치”라고 부동산 3법의 빠른 처리에 대한 지지의사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염태영 후보는 “민주당은 ‘여의도 정치’의 틀을 넘어 살아있는 국민들의 목소리를 빠르게 반영해야 한다.”며 “최고위원에 도전하는 이유는 이러한 ‘풀뿌리정치’의 실현을 위해”서라고 주장했다.

 

이러한 염태영 후보의 발언은 당 내 일각에서 이번 부동산 3법 입법 및 국회 원 구성 과정에서 불거진 비판발언에 대해 대립각을 세움은 물론 실제 행정 현장에서 국민들이 느끼는 부동산 문제에 대해 체감하고 있는 행정가로서의 입장을 피력한 것으로 보인다.

 

염태영 후보는 최고위원 선거전에서 기초단체장으로서 정치적 입지가 약한 것이 아니냐는 평가가 무색하게 각 지역별로 다양한 계층의 지지선언을 이끌어내고 있으며 이와 함께 그동안 행정가로서 자제해오던 정치이슈에 대한 발언 폭을 넓혀가며 정치인으로서의 입지를 단단하게 만들어가고 있다.

 

 

염태영 최고위원 후보는 현 3선 수원시장으로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대표회장을 겸하고 있으며, 노무현 대통령시절 청와대 비서관을 역임하고, 현재 문재인 정부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 위원,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박대홍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포토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