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경남도, 산림 및 농지 동시발생 돌발해충 협업방제 실시

등록일 2020년06월18일 06시21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는 17일, 밀양시 산내면 일원에서 돌발해충 확산방지를 위한 민관합동 협업방제를 실시했다.

 

미국선녀벌레, 꽃매미, 갈색날개매미충 등 돌발해충은 산림과 농지에 동시에 발생하며, 잎을 갉아먹거나 수액을 빨아먹는 1차적인 피해와 배설물에 의한 그을음병 유발 등 2차적인 피해로 식물 생육저해와 농산물 가치를 저하시킨다.

 

돌발해충은 이동 특성상 농경지뿐만 아니라 산림지역까지 폭넓게 이동하여 그 동안 방제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

 

이번 방제는 17~18일 양일간, 산림청 대형헬기 1대를 지원받아 과수농가가 많은 밀양시 산내면, 초동면, 삼랑진읍 일원 산림 1,017ha를 대상으로 실시된다. 방제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농지 및 인근 산림지역은 드론 및 산림 다목적방제차와 과수원 방제용 SS분무기 등으로 동시에 방제를 추진한다.

 

이날 방제에는 산림청 산림보호국장 및 경남도 산림녹지과장, 산림환경연구원장 그리고 밀양시 산림녹지과장 등 산림 관계자가 참석하여 방제상황을 점검하였으며, 특히 과수농가가 적극적으로 방제에 임해 주어 성공적으로 방제를 마무리 하였다.

김하곤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포토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