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박승원 광명시장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발굴 일자리위원회·청년위원회 머리 맞대

2000명 대규모 일자리 마련

등록일 2020년06월03일 09시29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광명시 일자리위원회, 청년위원회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 일자리 발굴을 위해 한자리에 모였다.

 

 2일 광명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일자리위원회·청년위원회 회의에는 광명시 일자리위원회 위원 20명, 청년위원회 위원 20명, 박승원 광명시장, 관계자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시의 일자리위원회, 청년위원회가 한 자리에 모인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회의는 코로나19 어려움을 극복하고 광명시와 시민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양질의 일자리 발굴을 위해 마련됐다.

 

 희망일자리사업은 취약계층 등 코로나19로 생계지원이 필요한 시민을 대상으로 7월부터 11월까지 5개월간 공공일자리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현재 일자리를 발굴 중이며 최대 2000명의 일자리를 마련할 계획이다.


 회의에서는 코로나19 피해 최소화를 위해 추진하는 광명시 민생·경제 종합대책 추진상황 보고, 일자리사업 추진내용 안내에 이어 일자리사업에 대한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에서는 전통시장 도우미, 청년심리 상담사, 저소득층 학생 학습지원, 온라인 학습 부적응 학생 멘토링 지원, 코로나19 외로운 어르신과 청년 1:1 매칭, 코로나19 휴학생 소상공인 일손 돕기, 등교수업으로 바쁜 학교 인력지원 등 다양한 일자리 아이디어가 나왔다.

 

또한 일자리 창출을 위한 장기적 방안으로 일자리 연계를 위한 기업과의 네트워크 구축, 관내기업 취업 인증제, 수요자 중심 일자리 마련을 위한 플랫폼 구축 등의 의견도 나왔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오늘 주신 의견을 반영해 광명시와 시민에게 실질적 도움 되는 효율적인 일자리 마련에 노력하겠다”며 “코로나19로 일자리를 잃고 경제적으로 어려움에 처한 시민들이 일자리를 통해 안정적인 삶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명시는 빠른 시일 내 희망일자리 사업에 대한 구체적 사항을 확정짓고 이달 말 참여자를 모집해 7월부터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광명시는 지난 3월 18일 ‘민생·경제 종합대책 추진 T/F팀’을 구성해 민생안정분야 21건, 경제활력분야 18건, 협력지원 분야 13건 등 52건의 과제를 추진해 왔으며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시민 생활 안정을 위한 장기 대책 마련을 위해 일자리 분야를 추가해 5월18일부터 ‘민생·경제·일자리 종합대책본부로 확대 운영하고 있다.

 

이보득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포토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