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하남시,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위례예술제 잠정 연기

등록일 2019년09월20일 22시32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시 승격 30주년을 맞아 오는 22일 미사호수공원에서 (사)한국예총 하남지회(회장 이연구) 주최로 개최 예정이었던 ‘제9회 위례예술제’가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잠정 연기 됐다.

올해 9회째를 맞이하는 위례예술제는 22일 오후 2시부터 8시까지 예총산하 9개 지부(국악, 문인, 음악, 연극, 연예, 무용, 미술, 사진, 영화협회)의 다양한 공연과 전시회가 예정돼 있었다.

하남시 문화체육과 관계자는“이번 위례예술제는 향토예술인과 시민의 공유·화합의 한마당 축제로 기획되었지만 태풍의 영향으로 연기돼 안타깝지만 시민의 안전이 최우선으로 향후 더 좋은 행사가 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기상청예보에 따르면 강한 비바람을 동반한 제17호 태풍 '타파'가 세력을 키우면서 22일 일요일 오전 전국이 영향권에 들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최효인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포토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현재접속자 (명)